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 2023 시즌 새 유니폼 공개

상징 색상인 붉은 색과 푸른 색 적용해 선동적이고 고급스런 이미지
문경 상부전 시작으로 통합 11연패 도

 

한국재난안전뉴스 이계홍 기자 | 현대제철 여자 축구단 '인천 현대제철 레드엔젤스'가 WK리그 2023 시즌 새 유니폼을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2023 시즌 유니폼은 현대제철 레드엔젤스를 상징하는 색상인 붉은색과 푸른색에, 부분적으로 다이아몬드 패턴을 적용해 고급스런 이미지를 더했다.

 

레드엔젤스는 홈 경기에서 붉은색 유니폼을, 원정 경기에서는 푸른색 유니폼을 각각 착용하고 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현대제철 레드엔젤스의 스포츠 브랜드 파트너인 엄브로(Umbro)는 유니폼 제작 초기 단계부터 선수 및 코칭 스태프들의 의견을 수용해 디자인 방향성을 설정하고, 최종 시안까지 함께 소통하며 경기력 향상을 위한 최적의 유니폼을 만들어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현대제철 레드엔젤스는 지난해 4월 여자축구 최초로 엄브로와 공식 스폰서십을 체결하는 등 여자축구 인프라 선진화에 앞장서고 있다"며 "새로운 시즌 유니폼과 함께 팬들에게 한층 뛰어난 경기력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제철 레드엔젤스는 오는 3월 24일(금) 홈구장인 남동 아시아드 럭비경기장에서 문경 상무를 상대로 시즌 개막전을 치르며 이번 시즌 통합 11연패에 도전한다.

 

관련기사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