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다문화장학재단, 2023년‘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단원 모집

8세~16세 다문화자녀 오케스트라 단원 모집, 30일까지 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
 관현악 전공 멘토와 1:1 악기교육, 향상음악회 및 발표회 등 음악 교육 지원
 손태승 이사장, “다양한 음악적 경험을 통한 재능발굴 및 성장을 지원할 것”

 

한국재난안전뉴스 김세미 기자 |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은 ‘2023년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에 참여할 다문화자녀를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우리다문화오케스트라는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다문화자녀 음악인재 발굴과 전문 음악 교육 지원을 위해 2020년에 창단했다.

 

오케스트라 단원으로 선발될 경우, 관현악 전공 멘토를 통한 1:1 악기 교육과 전체 합주 등 체계적인 음악교육과 향상음악회 및 수료음악회 등 연주회 기회도 주어진다. 올해는 실력향상 워크숍, 여름방학 합주 프로젝트 등 특별교육도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교육 및 공연 등에 필요한 비용은 모두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지원하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장학생 선발 시 우대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신청 대상은 8세~16세 다문화자녀로 이번 달 26일까지 우리다문화장학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서류와 실기심사를 거쳐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플루트, 클라리넷 단원 총 30명을 선발하며, 선발된 단원들은 3월부터 매주 토요일에 서울 서초구 소재 오케스트라 전문 연습실에서 수업을 받게 된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다문화자녀들이 오케스트라 활동을 통해 재능을 발견하고 음악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다양한 음악적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2012년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그룹 그룹사가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설립 이후 10년간 다문화자녀를 대상으로 총 14회에 걸쳐 53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또한, 교육․문화․복지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으며,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금융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 위한 우리금융그룹의 ESG경영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관련기사

4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