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덕 우리은행장 “고객에 진심과 정성 다하자”

영업본부장 워크숍 열어‘고객 감동 실천’다짐
은행장 등 임원진, 고객 감동 실천하는‘신(新)영업문화’선포
국가경제 선도할 신성장기업 강조

 

한국재난안전뉴스 이계홍 기자 |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지난 6~7일 양일간 강원도 함백산에서 이원덕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영업본부장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고객에게 진심을, 영업에는 정성을”이라는 슬로건으로 지난해 성과를 돌아보고 ▲고객 증대 ▲지속성장 기반 확대 ▲위기대응 경쟁력 강화 등 올해 영업방향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고객’이라는 핵심가치를 실질적으로 반영해 진심을 다하는 영업을 하기 위한 ‘신(新)영업문화’선포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이원덕 은행장은 “고객이 성장해야 우리도 성장할 수 있다”며, 은행의 이익보다 고객의 이익이 우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이를 위해 기술(IT)에 대한 과감한 투자로 고객에게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진심’과‘정성’을 다해 고객에게 가까이 다가가 고객 감동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행장은 “고객 감동을 실천하려면, 본인과 은행에 대한 확고한 믿음과 긍지를 가져야 한다”며, 이를 위해 역동적이고 자율적인 영업문화를 바탕으로 칭찬과 격려가 넘치는 감동이 있는 직장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이어 2023년 영업 슬로건처럼, “진심을 더해 고객에게 가까이 다가가고 정성을 더해 영업에 큰 성과를 창출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 행장은 국가경제의 미래를 선도할 신성장기업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하며“은행은 기업의 든든한‘지원자’역할을 넘어 국내외 산업 트렌드에 맞춰 기업의 성장을 이끄는‘주도자’역할을 해야한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기술력이 유망한 신성장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금융지원을 위해 지난해 12월 신성장기업영업본부를 신설한 바 있다.

관련기사

54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칼럼